[오피셜] 아스날, 아르테타 24-25시즌까지 재계약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오피셜] 아스날, 아르테타 24-25시즌까지 재계약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2-05-06 19:19 조회 785회 댓글 10건

본문

https://www.arsenal.com/news/congratulations-mikel-and-jonas 



우리는 미켈 아르테타와 요나스 아이데발이 클럽과 새로운 계약에 서명했음을 알리게 되어 기쁩니다.

우리는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아주 특별한 두 감독의 서명식으로 이 순간을 장식했습니다.

 

 

미켈 아르테타 曰


"정말 기쁘고 영광스럽습니다. 오늘 정말, 정말 행복합니다."

"제가 조시(구단주 스탄 크랑키의 아들이자 아스날 이사)와 이야기를 나눴을 때, 조시는 같은 관점에서 클럽을 봤고, 제가 원하는 방식으로 클럽을 운영하고자 했습니다. 그래서 스탄과 조시 두 사람과 함께 있었을 때 두 사람이 말했던 것들이 늘 지켜졌습니다." 

"우리는 아스날을 다음 수준으로 이끌고, 탑 팀들과 진심으로 경쟁하고자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챔피언스 리그에 진출해야 합니다. 이 프로젝트를 그 수준으로 이끌기 위해서 우리는 팀을 발전시키고, 선수들을 향상시키고, 모든 부서들을 개선시키고, 팬들과는 훨씬 더 많은 연결고리를 만들고, 에미리츠 스타디움의 분위기를 바꾸고, 최고의 재능들과 최고의 사람들을 데려와야 합니다."

 


요나스 아이데발 역시 아스날에서 위민스 슈퍼 리그 우승에 도전하며 인상적인 첫시즌을 보여준 후 새로운 계약에 서명했습니다. 

지난해 여름 스웨덴의 로젠가르드에서 아스날로 온 요나스는 23-24시즌까지 계약을 연장했습니다.

 

 

요나스 아이데발 曰


"멋집니다. 이 계약으로 제가 너무나 사랑하는 이 클럽과 제가 너무나도 좋아하는 주변 사람들과 함께 뭔가를 이룰 수 있도록 계속 일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래서 정말 기대가 됩니다." 

 


조시 크랑키 曰

 

"아버지와 저는 미켈과 요나스의 계약을 연장하게 되어 너무나 기쁩니다. 이 계약 연장은 미래에 대한 안정성과 명확성을 주고, 우리 모두가 효과적으로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도와줄 겁니다."

"미켈의 헌신과 열정은 모든 사람들이 볼 수 있을 정도로 확실합니다. 미켈이 우리를 다시 최고의 트로피를 놓고 경쟁하는 위치에 놓을 거라고 확신합니다."

"요나스는 잉글랜드에서 훌륭하게 커리어를 시작했습니다. 멋진 일을 해냈고, 우리는 지난주말까지 우승을 놓고 다투고 있습니다. 요나스가 앞으로 몇 년 동안 우리를 계속 나아가게 할거라고 확신합니다."

 


두 사람 모두 에미리츠 스타디움의 피치가 내려다보이는 디렉터스 박스에서 CEO 비나이 벤카테샴과 기술 이사 에두 가스파르, 여자 축구 대표 클레어 휘틀리가 참석한 가운데 계약에 서명했습니다. 

 

 

에두 가스파르 曰

"타이밍이 완벽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이 메시지가 모두에게 큰 힘이 될거라고 믿습니다. 팬들에게도, 클럽에게도, 선수들에게도, 미켈에게도요."

"클럽으로서 우리가 가고 싶은 곳을 모두에게 보여주는 건 중요합니다. 우리는 다시 엄청난 여름을 맞이할 것이고, 이곳에 우리 감독이 있는게 중요합니다." 

 


비나이 벤카테샴 曰

"아스날의 야심은 간단하고, 구단주들부터 아래로 내려옵니다. 아스날은 남녀 모두 잉글랜드와 유럽할 것 없이 가장 큰 트로피를 획득하는데 경쟁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것이 우리가 도달하고자 하는 곳입니다. 아직 그곳에 가지 못했다는 걸 압니다. 하지만 우리는 그 목표를 향해 나아가고 있습니다. 저는 모두가 그 목표를 향해 우리가 나아가기 시작한 이 과정을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오늘은 진심으로 중요한 날입니다. 미켈과 요나스가 우리와, 아스날과, 이 프로젝트와 이 여정을 위해 이곳에 다시 모였기 때문입니다."

"앞으로 긴 여정이 될 것이고, 많은 어려움이 있을 겁니다. 하지만 우리가 그곳에 도달하는데 두 사람이 적임자라고 확신합니다."

 

 

 

미켈 아르테타 아스날 1군 감독은 24-25시즌까지,

요나스 아이데발 아스날 위민 감독은 23-24시즌까지 계약 연장



번역 출처 - 락싸 No Sana, No Life님

추천0

댓글목록

ASNL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ASN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좋네요!!
선수단 정리는 꽤 잘해놨으니, 이제 퀄리티와 뎁스만 좀 나아지면 더 잘할 것 같아요.
챔스와 여름 영입이 진짜 중요할 것 같습니다 ㅎㅎ

FearlessGunners님의 댓글

profile_image FearlessGunners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개막전 포함 리그 3연패 헀을 때도 재계약 추진을 구단이 하려고 했다는데 테타가 크게 감동받았다고 하더라구요. 보은을 위해 무슨 짓(?)이든 할 거 같습니다.

보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챔스를 위해 마지막 밀어붙이기가 필요한 상황에서 선수단 사기에 도움이 될 것이라 판단해 지금 발표한 것 같네요.

열정플라미니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열정플라미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굳굳 아직 보여줄게 더 많은 젊은 감독과의 계약으로 적절하네요
축구 내외적으로 아스날스러운 감독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직까진 정말 훌륭한 행보라고 생각합니다

Total 28건 1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열람중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86 0 05-06
27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5 1 04-26
2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8 0 04-23
2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42 0 02-11
2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2 0 02-05
23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4 0 01-27
22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3 0 01-16
21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44 0 01-09
20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1 0 01-04
19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2 0 01-04
18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30 1 01-03
17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2 0 01-01
1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5 0 12-21
1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1 0 12-21
1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72 0 12-21
13 축구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8 0 12-20
12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2 1 12-15
11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1 0 12-15
10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70 0 12-07
9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3 0 12-04
8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1 0 12-04
7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5 0 12-04
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7 0 12-04
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89 3 11-24
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0 0 11-20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