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비드 온스테인] 아스날 스트라이커 루머에 대한 언급 총정리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데이비드 온스테인] 아스날 스트라이커 루머에 대한 언급 총정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2-04-26 10:51 조회 2,148회 댓글 22건

본문

온스테인이 팟캐스트에서 말한 내용 총정리

1. 엘링 홀란드가 시티로 오고 제수스가 여름에 떠날 가능성이 높고 아스날은 기회를 잡았음.

미켈 아르테타는 제수스를 잘 알고, 에두도 잘 앎. 에두는 또 선수의 에이전트와 가까움.

2. 에두랑 선수 에이전트는 이적가능성을 몇달동안 논의했고 개인합의는 완료 수준

3. 그러나 내가 알기론 클럽 간 대화는 없었음. 따라서 여전히 중요한 단계가 남아있는 것이나 마찬가지. 일단 제수스도 아스날 이적에 열려있는 것으로 파악됨

4. 제수스는 미켈 아르테타가 데려오고 싶어하는 공격수의 프로필에 맞음. 아스날은 스트라이커 2명을 데려오고 싶어함.

내려와서도 플레이할 수 있고 와이드하게 벌려 뛸 수도 있는 제수스의 능력이 아스날에게 어필되었음

5. 따라서 현재로서는 아스날이 제수스의 목적지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음. 그러나 딜완료와는 거리가 있음

6. 대안적인 타겟들도 많은데 그 중 하나는 우리가 이해하기로는 도미닉 칼버트-르윈.

아스날은 에버튼이 어떤 상황인지, 부상으로 이번 시즌에 부침을 겪고 있는 르윈이 폼을 회복하는지 여부 등을 면밀히 관찰하고 있음

아스날 내부에는 르윈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존재함

7. 그 외 다른 후보들도 많음. 굉장히 유연한 상황이라고 할 수 있음. 아스날은 겨울에 블라호비치, 이삭 같은 선수들한테도 접근했었음.

다만 블라호비치는 유베로 갔고, 이삭은 좋은 시즌을 보내고 있지 못함

8. 문제는 엘리트 스트라이커라고 불릴만한, 예를 들어 홀란드, 케인, 레반도프스키, 라우타로, 음바페 같은 선수들이 루머에도 불구하고 이번 이적시장에 움직일 가능성이 불확실하다는 것.

크리스토퍼 은쿤쿠도 마찬가지.

9. 따라서 클럽들은 좀 더 현실적인 타겟에 집중할 가능성이 높고 아스날도 그 중 하나일 것으로 생각됨

10. 에두는 브라질tv 인터뷰에서 그가 플랜을 가지고 있고 이미 보드진에 이러한 플랜을 허가 받았다고 이야기함.

그러므로 기다리면서 더 지켜봐야함.

아직까지는 제수스와 르윈이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는 타겟이라고 할 수 있고

이어져 나올 다른 타겟들은 앞으로 디애슬레틱으로 보도하겠음


아스날리쉬 펌 - https://cafe.naver.com/arsnl/357699


추천1

댓글목록

ASNL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ASN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벌 분들의 제수스 평이 궁금하네요~
아스날 경기만 봐서 잘 모르지만 체격이 작아서 좀 불안한데..
칼버트 르윈도 잠깐 반짝했던 재능이 아닌가 싶구요.
과연 누구를 영입할지 엄청 궁금합니다 ㅎㅎ

보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라카제트는 거의 이적 확정이고 챔스 노리는 팀이 은케티아를 2옵션 이상으로 고려하진 않을테니 최소 둘은 사겠죠ㅎㅎ

리그적응도 필요 없고 준수한 매물이라고 봅니다. 글에서 언급된 엘리트 스트라이커는 아니지만 현실적인 타겟으로...

계약기간 얼마 안남아서 가격도 괜찮을 거에요. 오른쪽 윙포로도 뛰어서 멀티자원인 점도 좋고..
결정력이 좀 구려서 그렇지 스트라이커로서의 기본 능력만 따지면 분명 상위권 선수죠. 발도 빠른 편이고.. 은케티아처럼 압박도 잘 하고..

근데 다르윈 누녜스는 언급조차 없네요 ㅜㅜ
빅클럽들이 노리겠지만 아스날이 챔스 나가게 되면 한번 찔러볼 수 있는 급은 된다고 생각하는데.. 어쨌든 빅리그에서 아직 검증된 선수도 아니고요.

고혹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고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수스+ 오시멘이면 꿈이겠죠 ㅠ 생각만해도 좋네요! 하지만 삼선, 윙백 포지션까지 생각한다면 돈이 부족할 것같아요. 특히 삼선은 돈을 과감히 투자해서 빅네임 한 명 영입했으면 해요. 데용 ? ㅎㅎ 현실적으로 텔레망스 혹 네베스면 좋은 영입일것같아요

보배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생각보다 자금 여유가 있을 확률 있습니다.

겨울에 안썼고, 내보내면서 주급 아꼈고, 에두가 스트라이커에 쓸 돈을 약속 받았다는 건 이미 몇차례 밝혔으니까요.
블라호비치에 진심으로 비딩했다는 건 이미 겨울에 상당한 자금을 운용할 수 있었다는 의미겠죠 (유베가 지불한 금액이 6300만 파운드 = 1000억이었습니다)

여기에 여름에 완전 이적 예정인 갱두지,베예린,토레이라,나일즈 같은 선수들이 각각 큰 금액은 아니더라도 합치면 좋은 3선 하나 영입할 돈은 만들어지겠네요ㅎㅎ

제수스는 계약기간이 얼마 남지 않았으니 비교적 저렴한 옵션이고..
블라호비치 급의 가격의 스트라이커+ 제수스+3선에 더해 예전 링크나던 노팅햄포레스트 윙백 같은 유망주 영입할 정도의 여유 있을 듯 합니다.

센터백은 살리바 복귀로 +1 과 같고... 챔스만 나가면 됩니다...ㅜㅜ

짝서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짝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주스면 완전 좋죠… 아직 어리고 워낙 빠른데다 축잘러라 기대됩니다. 맨시티에서는 너무 이타적이라서 골맛을 많이 못보는데, 아스날 와서 주연이 된다면 만개할 것 같습니다.
다만 좀 휴지컬이라 백업 혹은 경쟁자로 지루같은 선수 데려올 수 있으면 소원이 없겠네요.

뚜똪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주스.... 긁어볼만한 카드죠
근데 저는 왜 웰벡이 생각나죠?ㅋㅋㅋ
당시 하벌 여론도 비슷했던거같은데ㅜㅜ

이적료도 저렴할거 같고, 리그 적응도 필요없으니 괜찮은 옵션입니다만 주전스트라이커를 맡기기엔 문제가 있어요
어쩌면 이번시즌 라카제트 같은 모습을 보여줄지도 모릅니다..... 기여도는 높지만 골을 못넣는 공격수

영입가능성
현재 폼
포텐
이 세가지를 고려했을 때 가장 좋은 옵션은 역시 누녜스인거 같아요. 최근 활약으로 몸값이 많이 올랐지만, 그래도 어떻게든 노려봤으면 좋겠습니다. 지금이 아니면 영영 쳐다도 못볼 선수가 될거같아서요ㅋㅋㅋ 돌문이 홀란을 발빠르게 영입한것처럼 말이죠

아 그리고 르윈은 안땡깁니다. 부상이 너무 많고, 기량 면에서도 1옵션을 맡길만한 선수도 아니라고 봐요. 성장가능성도 높지 않아보이구요

jael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jae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주스가 득점력이.. 우리가 급한 게 득점력인데 얘로 될까 싶습니다. 각성해야 15골 내외일 거 같은데..
20+ 할 수 있는 스트라이커를 구하는 게 절실한데 쉽진 않네요.
어중간하게 데려와서 악성 재고 되는 거 아닌지 약간 걱정됩니다.

르윈은 아주 반짝반짝 하죠. 시즌 초에만. 몇 경기만. 르윈 만큼은 안 왔으면 좋겠습니다.

마갈량이스도 옹호파였지만 3연패 할 때 하는 거 보면 아 좀 불안하긴 하다 싶고..
풀백도 걸핏하면 누우니 아쉽고..
3선은 필영입이고.

다음 시즌에도 구멍 많네요..

Kusanagi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Kusanagi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솔직히 좀더 좋은 선수가 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있으나
연계가 되면서 득점까지 잘 하는 선수가 올 가능성은 매우 적다고 보기에
이정도만 되어도 괜찮지 않을까 싶네요

갓벵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갓벵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현재 아스날 상황과 매물 상황보면, 제주스 정도면 매우 괜찮은 선수죠. 골 결정력 말이 많지만. 이번 시즌 우리는 필드골 2골따리 스크라이커로 챔스 경쟁 중입니다. 심지어 다른 툴도 제주스가 더 위에 있죠.

몇수는 업그레이드라고 봅니다. 아니면. 타미. 첼시에서 나가면서 링크 날떄. 좀만 벌크업하면 긁어볼만하다고 말도 했었는데. 별로 반응도 안좋고, 링크도 별로 없더니 로마간게 아쉬운 선수.

Sunny님의 댓글

profile_image Sunn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제수스 제1 스트라이커로는 안땡기지만,  2스트라이커 + 오른쪽 윙 멀티 역할이라면.  은케티아에서 큰 업글이니 만족입니다.~

베스트세븐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베스트세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찬스메이킹 숫자가 세계에서 1~2위 하는팀에서 저런 퍼포먼스 낸 스트라이커를 사와야할 필요가 있을까요?

개인적으로 살라가 리버풀 나가면 지금같은 퍼포먼스 보여줄까요? 그렇다면 제수스는요? 저는 별로 안땡기네요.

시한폭탄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시한폭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는 아스날 원톱에 맞는 덕목에 우선순위가 있다고 봅니다.
1. 연계 2. 체력 3. 피지컬 4. 결정력 정도 순으로 우선순위를 봅니다.
뭐 하나 특출나기 보다는 골고루 팔방미인이 필요한 자리인 것 같습니다.
제수스 정도면 세컨 옵션으로 생각한다면 충분한 것 같아요. 다만 퍼스트 옵션이라면 불안할 것 같네요.

아미드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아미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가마신 잘 키우면 될 것 같은데 성장이 더디네요..

제수스는 기대는 안되는데 가격을 보면 데려오는게 좋아보여요.

Total 28건 1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28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7 0 05-06
열람중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49 1 04-26
2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56 0 04-23
2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31 0 02-11
2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31 0 02-05
23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0 0 01-27
22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1 0 01-16
21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09 0 01-09
20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51 0 01-04
19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2 0 01-04
18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22 1 01-03
17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7 0 01-01
1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4 0 12-21
1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34 0 12-21
1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3 0 12-21
13 축구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95 0 12-20
12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7 1 12-15
11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9 0 12-15
10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60 0 12-07
9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3 0 12-04
8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7 0 12-04
7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7 0 12-04
6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5 0 12-04
5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69 3 11-24
4 아스날 no_profile Cinephillmatic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3 0 11-20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