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튼전 경기후 기자회견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브라이튼전 경기후 기자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4-04-07 05:25 조회 548회 댓글 0건

본문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는데


정말 행복하고 선수들이 정말 자랑스러워요. 훌륭한 브라이튼을 이기기 위해 큰 활약을 펼쳤습니다. 브라이튼은 8월 이후 이곳에서 패배한 적이 없으니 이 경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알 수 있지만 오늘 우리는 정말 잘했습니다.


카이 하베르츠의 활약에 대해


그는 확실히 팀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그의 전반적인 경기력이 정말 좋았고 지금은 골 기여도 측면에서 그의 수치가 정말 정말 높다고 생각합니다. 그는 그 수준을 유지해야 하고, 오늘 공격하는 선수들 간의 이해가 훌륭했다고 생각합니다. 목적과 연결, 그리고 공격에 대한 명확성을 가지고 있었고, 우리는 많은 기회를 만들었습니다.


작년 이맘때와 비교했을 때 정신력의 차이에 대해


글쎄요, 우리는 정말 좋은 순간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선수단이 정말 좋은 에너지로 건강하고, 개인과 집단적으로 많은 자신감을 가지고 있으며, 정말 잘하고 있고, 많은 경기에서 이기고 있기 때문에 정말 좋은 순간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지금 하고 있는 일을 계속하면 됩니다.


부카요가 페널티킥을 아슬아슬하게 성공시켜 득점을 했는데


페널티킥은 한 골이고, 점수 차에 따라 승부가 완전히 달라지기 때문에 그 차이는 작을 수도 있고 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부카요의 마음속에 무언가가 있었을 거라고 확신하기 때문에 용기를 내서 다시 슛을 시도했고, 웨스트햄전에서 실축을 한 그는 팀을 위해 변화를 일으키고 싶어했습니다.


벤 화이트의 계속되는 좋은 경기력에 대해


그는 항상 기분이 좋을 때나 좋지 않을 때나 어떤 상황에서도 기꺼이 배우고, 훈련하고, 경기에 임하며, 열린 마음을 갖고 이기고자 하는 열망을 가지고 있으며, 그것이 그가 차이를 만든 것입니다. 


하베르츠가 센터 포워드에서 최고의 포지션을 찾았는지에 대해


많은 경우 선수들은 자신이 플레이해야 할 위치를 결정하고, 우리는 특정한 아이디어를 가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또 경기 중에 어떤 일이 벌어지고 흐름이 어떻게 되는지도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흐름이 오면 그것에 몸을 맡겨야 하는데, 지금 카이는 그 흐름에 맞춰서 정말 편안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나머지 팀원들도 카이를 편안하게 생각하며 자연스럽게 일이 벌어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에 가브리엘의 블록을 축하하는 팀원들에 대해


3-0으로 앞선 상황에서 팀원들의 반응을 보니 모든 코치들이 정말 기뻤어요. 선수들이 얼마나 공을 원하는지, 공 하나하나에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고 집중하는지 알 수 있는 좋은 반응이었어요.


하베르츠가 시즌 초반과는 다른 선수이자 사람이 된 것에 대해


네, 확실히 다른 순간을 맞이하고 있죠. 주변에 훌륭한 선수들이 있죠. 우리는 하베르츠에게 적합한 환경을 조성하려고 노력했고, 이는 모든 선수에게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그에게 자신감을 주었고, 그에게 필요한 사랑을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다른 선수들과 구단 스태프들, 그리고 지금은 서포터즈들에게도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오늘을 계기로 남은 원정 경기에 대한 믿음이 커졌는지


네, 모두에게 물어본다면 이곳은 우리가 해왔던 방식과 형태로 승리하기 정말 힘든 곳이기 때문에 우리가 하고 있는 일을 계속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의 우승 가능성은 원정경기로 결정이 될지에 대해서


홈에서 아스톤 빌라와 경기를 해야 하는데 힘든 경기가 될 것 같아서 모르겠습니다. 그들은 정말 좋은 팀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불을 지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지난 11경기에서 10승 1무 1패를 기록했지만 아직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지는 않아요. 이 수준이 바로 우리가 그 자리에 오르기 위해 팀으로서 빨리 발전해야 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오늘 무엇이 맞아떨어진 건지


결국은 경기력이 중요하죠. 이 리그와 팀들은 많은 질문을 하고,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는 원정에서 승리하기 위해 통제해야 할 것들이 많습니다. 팀들이 이런 모든 것을 요구받을 때 우리 팀은 그 순간들을 훨씬 더 잘 통제하고 경기의 여러 단계에서 편안하게 대처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것이 팀으로서 가장 큰 진전입니다.


사카의 컨디션은


네, 괜찮아요


조르지뉴의 경기력에 대해서


훌륭했어요 그리고 아무도 그가 카이에게 어시스트를 하기 위해 공을 가지고 그 지역으로 뛰어들 것이라고 예상하지 못했지만 그의 리더십, 지능, 그가 제공하는 퀄리티가 모두를 더 좋게 만든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카이와 덱(데클란), 그리고 중원의 마틴은 정말 훌륭했습니다.


오늘 가브리엘 제수스의 활약에 대해


정말 행복했어요. 특히 측면 공격에서 가브리엘의 공격 방식은 특정 순간에 득점할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가브리엘도 두 번의 큰 찬스가 있었는데 모두 득점으로 연결할 수 있었죠. 하지만 첫 번째 골을 위해 페널티킥을 유도해낸 것만으로도 그의 공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의 옛날 모습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는 우리에게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1월에 스트라이커 영입에 대한 요청을 비웃으셨는지


아니요,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르니까요. 그러니 축구에서 겸손함을 유지하세요. 내일이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하루를 즐기세요.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22건 1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622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34 0 05-13
621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9 0 05-13
620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9 0 05-13
619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5 0 05-12
618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51 0 05-11
617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48 0 05-11
616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1 05-10
615 축구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37 1 05-10
614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7 0 05-07
613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78 0 05-05
612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2 0 05-04
611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9 0 05-04
610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9 0 05-01
609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2 0 04-30
608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65 0 04-13
607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42 0 04-13
606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369 0 04-12
605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54 0 04-12
604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6 0 04-12
603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1 0 04-12
602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01 0 04-12
601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18 0 04-09
600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40 0 04-09
599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19 0 04-09
598 아스날 펜과종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4 0 04-09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