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테타를 탓하고싶진 않습니다 > 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게시판

61b473c3d8e59cf5fa6767bf4175c271_1625482150_8281.jpg
 

아스날 아르테타를 탓하고싶진 않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3-09-25 00:24 조회 1,108회 댓글 11건

본문

하베르츠?
여전히 왜 샀는진 모르겠지만, 그래도 그린 그림이 있겠죠
라이스와 팀버로 수비밸런스를 잡고, 2선 두명을 모두 공격적인 선수로 채우겠다

팀버는 시즌아웃, 라이스는 경기중 이탈
파티마저 누워있는 상황이라 강제로 조르지뉴 투입
머리가 터질 지경일겁니다. 심지어 그 조르지뉴의 어이없는 실책으로 실점했으니......

만약 라이스의 부상이 장기화된다면, 다음경기부터는 수비는 개나줘버린 중원조합을 보게될지도 모르겠네요ㅜㅜ
추천0

댓글목록

Bergkamp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Bergkamp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조르지뉴는 어쩔수 없다쳐도
은케티아 풀타임은 이해 안 되네요

조르지뉴 나이도 많은 노장이 발재간도 안 되면서
그런 행동은 이해가 안 되네요

원이아부지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원이아부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후반들어서는 제가봐도 답이 없더라구요.
라이스 아웃, 파티 트로사르 마르티넬리 이탈, 제수스는 풀타임 쓸 상황이 아니고 사카도 중후반 넘어가니까 컨디션 확 떨어진게 보이고...
그나마 포백이 이탈없이 버텨서 두골로 버텼지
제수스가 교체아웃 된 이후부터는 골을 넣을거라는 기대가 안들더라구요.

존잘존못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존잘존못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베르츠가 계속 헤메면 아르테타 탓해도 되죠
체격조건만 좋지 공중볼 따내기와 아스날에서는 검증되지 않은 오프더볼 빼고는 볼게 없죠
심지어 비수마한테 볼 탈취 당했을 때 경악

BigBuff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BigBuff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답답하던데요.
지지난 시즌 안풀리던 시절 모습을 답습하는 거 같았습니다.
소리를 다 꺼놓고 보느라, "라이스 왜 빠졌나 설마 부상은 아니어야하는데." 라고 생각했는데. 부상 이슈가 맞았나 보군요.
우승할거라는 기대는 접어두고 4위권, 챔스 16강을 목표로 잡고 편안한 마음으로 즐겨야겠습니다. ㅎㅎ

arsenalman님의 댓글

profile_image arsenalman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여전히 카이는 값어치를 못하고 어떤 특별한 점이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은케티아 역시 우승 경쟁 팀에 있을 선수도 아니라고 생각하고요.

보배님의 댓글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도 어제 경기는 마르티넬리 왼쪽, 제수스 원톱이었다면 훨씬 수월했을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

지금 팀에서 이름이 보이면 답답한 느낌을 주는 선수 하나가 은케티아에요... 스텝업 하려면 무조건 대체되어야할 포지션

보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보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하베르츠는 남들이 뭐라든 마이웨이하는 멘탈갑 스타일도 아닌 것 같은데, 빨리 뭘 보여줘서 분위기 반전을 노려야합니다. 안그러면 진짜 심각해지겠네요..
기본적으로 표정이나 바디랭귀지가 열심히 안하는 느낌을 줘서 안 먹어도 될 욕까지 먹는 스타일이라.. (근데 어제같은 타이밍에 나왔으면 더 열의를 보여줬어야죠..)

그리고 라이스가 발목 냉찜질을 하고 있었는데 정작 불편한 건 등이었다고....
작년 살리바를 생각나게 하는 상황인데, 혹여나 몇 달 결장해버리면 파티도 없는 상황에 정말 4위싸움 목표로 해야할 수도 있겠네요.

맨시티전 로드리 없다고 좋아했는데... 하 ㅠㅠ

ASNL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ASNL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챔스 이후 주말 경기는 언제나 어렵죠.
거기다 말티 트로사르 없으니 제수스가 윙으로 갔어야 했고..
은케티아는 이럴 때 쓰는 백업인데.. 어제는 참 못하긴 했지만..
파티도 없는데 라이스도 나가버렸고.. 비에이라 나가면서 더 못하는 카이가 들어와버렸고..
암튼 어제 경기력이 좋지 않았지만 이래저래 어려운 상황이 겹치기는 했죠.

김구티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김구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솔직히 말해서 큰 금액을 지불한 선수는 그만한 가치를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하베르츠는 아직까지도 장점을 찾기가 어려워서 걱정입니다.
부디 반전을 이룰 수 있어야 할텐데 말입니다..

호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호이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압박이 초반에 잘 먹힐때는 좋은데 체력적으로 부치는 상황에서도 하니까
결국 상대가 압박 풀고 나오고 쉽게 공간 내주는 거 보면서 심정적으로 불편했네요
전술 옵션이 좀 더 다양했으면 좋겠어요
경기장도 넓게 쓰고 조금은 굵은 축구도 했으면 합니다

ASAPROCKY님의 댓글

profile_image no_profile ASAPROCKY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차라리 넬슨을 선발로 써보는 게 어땟나 싶었네요. 로테를 안하니 벤치 자원들 폼이 올라올리가요.
은케티아 풀 타임은 뭔 생각인가 싶었구요.

Total 19건 1 페이지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19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4 0 10-01
열람중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9 0 09-25
17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6 0 02-04
16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39 0 09-18
15 자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5 0 08-11
14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5 0 06-08
13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81 0 04-10
12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86 1 03-17
11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69 0 01-31
10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6 0 11-28
9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64 0 11-16
8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56 0 10-31
7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85 0 10-19
6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3 0 10-03
5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23 0 09-27
4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42 0 09-19
3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75 0 09-11
2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3 0 08-29
1 아스날 no_profile 뚜똪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12 0 08-14

검색

Copyright © 2012 - 2021 highbury All rights reserved.